Home > 공지사항 > 뉴스
 
 
 
'2011 부산국제해양대제전' 오늘부터 4일간 열려
등록일 2013-07-19 조회 1005
첨부파일

'2011 부산국제해양대제전' 오늘부터 4일간 열려


세계 4대 조선해양 전문전시회로 자리매김한「2011 부산국제해양대제전(Marine Week 2011)」이 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(BEXCO) 전시장에서 개최된다.

2001년부터 격년제로 실시해 온「부산국제해양대제전」은 국제해양방위산업전(Naval & Defence), 국제 항만 · 물류 및 해양환경산업전(Sea Port), 국제조선 기자재 및 해양 장비전(Kormarine) 등 3개의 전시회를 통합한 조선해양 및 방위산업 분야 종합전시회이다.

개막식 행사는 26일(수) 11시 부산시 및 무역협회 주관으로 김관진 국방부장관, 최윤희 해군참모총장, 허남식 부산시장, 사공일 무역협회장 등 민·관·군 행사 관계자와 외국 해군 대표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산 벡스코 광장에서 개최된다. 이날 행사는 테이프 커팅, 현황보고 청취, 전시장 순시 등의 순으로 진행되며, 식전행사로 해군군악대와 의장대의 공연을 선보인다.

올해로 6회째를 맞은 부산국제해양대제전은 특히, 미국, 영국 등 12개국의 국가관을 포함하여 총 45개국 1,280개 업체가 참여하며, 야외전시장을 포함 1,826개의 홍보부스가 마련되어 역대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. 또한, 행사기간 동안 2,100여명의 해외바이어들이 전시장을 방문하여 약 7억3천만 달러의 수출 상담이 예상되는 등 한국의 조선해양강국으로서의 위상 제고와 국가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.
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(중략)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출처: 2011.10.26. 미래환경

기사 더 보기: http://www.konetic.or.kr/main/etc/weweb/20080121/view.asp?sub_page=EN&unique_num=174289




이전글  ▲ 부산 마린위크 2011, 7만3천여명 다녀가
다음글  ▼ 부산국제조선해양대제전 개막 45개국 1280개 업체 기술 뽐내